전자신문 로고

 
 
네트워크 커뮤니케이션
마케팅 보안
애플리케이션 전기/전자
컴퓨팅 IT인프라
데이터 북포럼
기타 그린 IT
CEO TOK 클라우드 컴퓨팅/가상화
하드웨어 스토리지
 
 
U-TV 이용안내입니다. 운영 및 문제해결문의는 고객지원센터 02-565-0012 또는 seminar@talkit.tv
 
프로그램 개요
녹색산업의 맞춤형 금융지원, 금융산업의 업그레이드. 녹색금융!

녹색금융이란 녹색성장을 위한 금융지원 뿐만 아니라 다양한 녹색금융상품을 통한 환경개선 및 신금융상품 개발, 리스크 관리 기법 개선 등으로 인한 금융산업 발전까지를 동시에 추구하는 새로운 금융행태라고 할 수 있다.
작년부터 녹색성장에 대한 관심이 금융계까지 확대되어 녹색금융을 만들어내었다. 그러나 이것은 어제 오늘 이야기가 아닌 선진국들은 예전부터 하고 있던 것이고, 금융권에서도 그동안 고민해왔던 것들을 그린을 계기로 업그레이드 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된 셈이다.

녹색금융은 저탄소녹색성장 기본법에도 녹색산업 및 기술개발을 위한 정책자금 지원 및 민간투자활성화, 탄소시장 개설 등의 내용이 있고, 관련 업계에서도 활발하게 준비하고 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이렇다할 사례나 투자할 대상들의 평가기준이 마련되어 있지 않다. 조만간 탄소시장의 형성으로 새로운 수익원의 확충이 예상될 뿐만 아니라 정부의 자금 지원 및 세제혜택 등을 활용한 새로운 사업기회가 제공되는 등 기회요인이 확대될 전망이다. 은행권에는 녹색산업과 녹색SOC 부문에서의 투자수요 확대로 자금수요가 확대될 것이란 점이다. 탄소시장에서 새로운 수익창출 기회가 마련된다는 점이다.

또한 녹색산업에 대한 자금을 공급하는 녹색금융시장의 영역도 저탄소 녹색산업 투자가 확대됨에 따라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녹색산업에 대한 금융지원은 녹색산업이 상대적으로 위험이 크고, 회수기간이 장기라는 특성 때문에 민간금융기관이 자율적으로 지원하는 데 어려움이 따른다.

이러한 기회와 위험들이 있지만 분명히 나아가야 할 길인 녹색금융 전반에 대한 내용들을 짚어보고, 앞으로의 발전방향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 경품 안내
기획방송에 참여하신 분들을 대상으로 질문 및 설문 응답자 각 5명에게 온라인 전문교육기관
"휴넷-전사원이 함께하는 녹색경영(1개월과정, 4만원 상당)" 교육 쿠폰을 드립니다.
 
행사일시   2009.10.14 (수) 오전 11:00 ~ 오전 12:00
참가비
  무료  
참가신청방법
회원로그인
(비회원 참여가능)
사전 참가신청 생방송 1시간 전
등록페이지 접속 후
행사 참여
(별도 프로그램
설치 필요 없음)
  10-14(수) 오전11:00~오전12:00
그린비즈니스 성공의 길(7):녹색산업의 맞춤형 금융지원
발표자 노희진 박사 자본시장연구원
약력 &18228;Univ. of Georgia, 경영학 박사
&18228;산업은행 국제투자부 조사역, 산업증권 국제업무실장, 뉴욕사무소장
&18228;한국연합금융주식회사(KASI) Senior Vice President
&18228;한국 재무관리학회 편집위원 및 이사, 한국 금융학회 이사
&18228;World Bank Consultant
&18228;금융투자협회 투자자교육자문위원(현재)
&18228;증권예탁 결제원 자문위원 (현재)
&18228;국토해양부 국민주택기금 여유자금운용위원(현재)
&18228;LG 생활건강 사외이사겸 감사위원장(현재)
&18228;사학연금공단 자금운용자문위원 (현재)
&18228;녹색성장위원회 T/F 녹색금융반장 (현재)
&18228;신용보증기금 비상임이사 (현재)
&18228;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겸 정책제도실장 (현재)

  13째주
 
 
데이터센터 가상화를 위한 최신 네트워크 기술동향
데이터센터 전반의 구성 드래프트, 규제 준수 및 변경 …
TI ARM® 코어텍스™-M3 MCU 스텔라리스® 제품군 솔루…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개발과 품질 관리 방안
 
8/28 램리서치코리아 경품 당첨자 안내
9/6 ~ 9/10 추석 연휴 기간 UTV 미 운영 안내
9월 IBM On Air 방송 9월 16일 오후 4시 일정 확정 안내
9월 4일 IBM On Air 방송 연기 안내